핑크맘

20대여성의류쇼핑몰추천|신일 극세사 프리미엄 전기요 이번

전기요,매트 신일 극세사 프리미엄 전기요
18% 98,000원에서
79,900원
캐시적립 혜택 최대3,995원 적립 가능합니다.

신일 극세사 프리미엄 전기요 상품구매


이번 겨울은 겨울잠만 자면서 보낼예정 ㅎㅎ | 어제 주문했는데 로켓배송이라 오늘 상품 받아봤어요^^
저희집은 베란다를 터버려서 외풍이 들어 전기장판이 꼭 필요한데요 작년에 샀었던 싸구려 장판을 켜보려고하니까 고장이났었더라구요ㅠㅠ 이제 곧 진짜겨울이 시작될텐데 꼼짝없이 얼어죽게생겼구나…생각했죠…
“이번에는 꼭 제대로된 장판을 사야겠다!!” 마음먹고 쿠팡을 둘러보던중에 신일 전기요를 찾았어요. 거의 10년전에 샀던 신일선풍기로 무리없이 여름을 버텼던 저는 일단 이름만 보고 주문해서 오늘 받아봤는데 일단 두께가 빵빵~ 한게 지금껏 썼던 장판이랑은 차원이 다르더라구요.
일단 집에서 펼치자마자 야옹이(황나방.5세.무직)랑 멍멍이(황귤리.4세.중성화)가 먼저 점령했지만 요놈들 어림도 없지ㅋㅋ 25세 남성의 압도적인 힘으로 바로 제압해버리고 쫒아낸 후 제가 누웠습니다.
일반 전기장판과는 다르게 전기요라서 그런지 극세사가 보송보송하게 깔려있어서
눕는 순간 온몸을 감싸는 포근함에 스르륵 잠이 들었다가 정신을 차려보면 2박3일은 지나가있을것만 같은 기분이입니다.
잠깐만 누웠다가 공부하려고했는데 지금도 이 전기요에서 탈출하지 못한채 포근함때문에 쏟아지는 졸음과 피튀기는 사투를 벌이며 리뷰를 달고있습니다.
제가 버틸수 있는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어요….
하… 토요일에 한국사능력검정시험보는데….공부해야하는데….


늘 저렴버전만 쓰다가, 만족합니다! | 추워지면서 보일러 틀기는 아직 이르고,
전기장판 알아보던 중 신일이라 믿고 구매했어요! 일단 신일
뭔가 선풍기나 전기장판은 신일이 최고봉같은 믿음,
항상 2-3만원대 저렴한거 쓰다가 나름 큰 돈 주고 구매한거라 구매평 써봅니다.

청결이 예민한 편이라 커버 분리형을 살까 말까 하다가
일광욕 소독해주거나, 전기부분 막고 세탁기 돌려 사용한 적이 많아 그냥 기본형으로 주문했는데 딱 좋네요.
받아서 느낀 게,

1. 일단 로켓배송은 뭐 말할것도 없지만 포장이 좀 아쉬웠어요. 아무리 보관 가방에 넣어왔다해도
박스에 넣어주샸으면 더 좋았을텐데..
진짜 달랑 전기장판만 왔네요..ㅋㅋㅋㅋㅋ

2. 생각보다 큰 사이즈 완전 맘에 들어요:)
저희집 침대가 퀸인데 오히려 퀸 사이즈 하게되면
장판이 조금 더 큰 경우 전기선 접히는게 싫어서
더블로 주문했는데 사이즈가 딱이에요.
기존 더블보다 조금 더 크게 나왔다길래
사이즈 비교해보고 구매했는데 사이즈가 제일 맘에들어요.

3. 심플해서 바로 사용하기 좋음
온도조절계 어렵지 않고 딱 간단하고,
어르신들도 쉽게 사용할수 있을 듯.
근데 조금.. 약간 올드한 느낌으로 생겼어요..ㅋㅋㅋㅋ
디자인이 최첨단 온도조절계 같진 않지만..
6단까지 나눠있어서 온도조절 세심하게 할수 있어 좋네요.

4. 극세사 원단 자체를 별로 안좋아하는데
전기장판은 천이 너무 얇으면 누우면 전기선도 몸에 걸리적 거리고 뭔가 전자파 나올거 같아
전기장판만은 좀 두꺼운 면이나 극세사를 좋아하는데
두께 딱 좋아요! 어차피 전기장판위에 패드 깔고 누우니
전기선 전혀 안느껴짐ㅋㅋㅋ
근데 엄청 막 세련 된 디자인은 아니지만.. 그냥 모던한 느낌?

5. 항상 2-3 만원 저렴한 전기장판을 구매했는데
사용하다보니 천도 헤지는 느낌이 있고
이번엔 임신 준비도 할거라 금액 주더라도 제대로 된걸
구매하고 싶었는데 전반적으로 맘에 듭니다 🙂
특히 절전기술(?)로 절전형이라 더 좋네요.

오늘 밤 부터 따뜻하게 잘거에욬ㅋㅋㅋ
다음달 전기요금 정말 절전 되었는지, 체크해볼 예정입니다 ㅋㅋㅋ 추천!


진짜 촉감 억소리 납니다.. | 이제 슬슬 다가올 겨울을 대비해서 작년에 쓰던 전기요를 깔아서 그작저작 썻습니다, 사진상으로 보시다시피 방에 수조가 크게 있어서 전기요가 꺽여서 올라가요, 귀찮아서 올해만 쓰자하고 대충 깔구 썻던 기억이 납니다, 요번에 다시 쓰려고 깔았는데 너무 보기 싫어서 바꾸자하고 남자라면 다 가지고있는 귀차니즘을 무릎쓰고 전기요를 찾다가 요걸 발견했는데요 모 명품 브랜드의 유사한 고급스런 패턴이 제 선택에 가장 큰 핵심이었던거 같아요, 남자는 이런거 별로 관심 없거든요 그냥 가격도 저렴하고 이뻐서 괜찮겠다하고 주문해서 받았습니다.

퀄리티에서 엄청 놀랐어요, 제가 상품설명을 잘 안읽은것 도 있는데 일단 배송 겁나 빨라벌이구요(진짜 최고임)
전기요가 이렇게 부드러운지 처음 알았어요, 앞전에 깔아서 쓰던거나 제가 여지껏 알던 전기매트는 요 아래에 깔고 사용을 했거든요, 사브작사브작거리는 원단이라….잘때 거슬려요
이건 근데 그냥 깔고 자는 요 뺨 칩니다.. 진짜 부드러워요, 엄청 부드러워서 그냥 이 위에서 바로 잡니다.
옷을 좋아해서 습관처럼 매트의 디테일한 부분, 특히 박음질같은것도 사면 싹 봤는데 엄청 깔끔하구요 실밥하나 안튀어 나와있네요.

조작 역시도 간단하고 나이가 있는 어르신들도 불편함 없이 작동 하실 수 있을 정도로 심플하고 간단합니다.
흔히 쓰이는 전기요의 바삭거리는 재질은 아이들이 가지고 노는 장난감에 긁혀서 찢어지거나, 접엇다 폈다 했을데에 접히는 부분이 헤지거나 갈라지는 부분에서도 굉장히 강해보입니다..(진짜 부드러움)

사이즈도 딱 맞고 촉감도 좋고 작동은 역시 기가막히게 열 올라오네요, 혼집러들에게 진짜 강추합니다…
만족 흡족 합니다!


신일 극세사 프리미엄 전기요, 더블(1350 x 1800 mm)1. 배송> 로켓배송이야 빠른거 워낙 잘 알고있으니 따로 언급할건 없구요, 다만 포장이…..포장가방비닐이 아무리 두꺼워도 이불류인데…박스에 담아주시지 하는 아쉬움이 조금 들어요! 그치만 손상은 전혀없이 깨끗하게 배송되긴 했습니다

2. 크기> 더블이고 퀸사이즈 침대에 올렸더니 사이즈가 완전 찰떡☆ 예전에 어딘가에서 구입했던건 가장자리 다 튀어나와서 불편했는데 이건 완전 딱 잘 맞게 올려져서 너무 좋아요

3. 디자인 및 제질> 촉감 극세사 죠아요:) 워낙 극세사 좋아해서 겨울에 극세사 이불 꺼내면 위아래 부들부들 좋을거 같아요~ 패턴도 촌스럽지 않아서 평소에 그냥 매트처럼 커버처엄 사용해도 나쁘지 않을거 같아요! 두깨도 꽤 적당하거든용!! 다만, 뒤에 패드 하단에 미끄럼 방지가 너무 짝아요 그거만 조금 더 커서 요가 움직이지 않으면 더 좋을텐데 했어요~

4. 기능> 조작이나 설치(?)가 어렵지 않아요! 코드에 꽂으면 끝! 나름 취침모드나 온도조절이 세분화되어있어서 이틀 테스트삼아 2로 켜두고 잤는데 괜찮았어요~

신일 브랜드 자체 이미지가 너무 좋아서 이거 선택한건데 전반적으로 가격대비 만족도 높아요!


신일 극세사 프리미엄 전기요, 싱글(1050 x 1800 mm)곧 있으면 기숙사에 입주하게되어 전기매트가 필요한 참이여서 쿠팡에서 찾다가 이 전기요를 발견해서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전기매트는 딱딱하고 전기장판? 처럼 되어 있는거만 생각했는데 전기요도 있다그래서 신기하더라구요,,
우선 배송은 로켓배송이라 하루만에 왔는데 전기요 담는 커버에 송장붙여서 와서 오다가 고장난 부분은 없나 했는데, 다행이 이상은 없더라구요! 튀어나올까봐 지퍼 부분은 케이블타이로 묶어져 있어서 안심했습니다.
온도 조절기와 전기요 매트 사이 접속기 부분은 끼울때나 뺄때 많이 뻑뻑하더라구요, 근데 쉽게 빠지지 않게 하려면 이정도는 뻑뻑해야 맞다고 생각했습니다.
바닥면 부분은 작게 돌기부분으로 되어있어서 어느정도 미끄럼방지를 할 수 있고, 극세사라 보들보들하니 얇은 이불을 안깔아도 괜찮을 정도로 좋습니다!
솔직 리뷰를 쓰려고 하루 사용해보았는데 취침모드로 설정해놓고 자보니,, 너무 덥지도 않고 이불 덮으면 딱 적당한 온도라 좋았습니다.
너무 더우면 덮는 이불을 제치고 자서 감기에 자주 걸리는데, 이정도 온도면 만족스럽다고 생각합니다ㅎㅎ


신일 극세사 프리미엄 전기요 상품구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